Cloud Tech.2012.03.02 15:53
SK텔레콤이 출시한 Easy Storage 서비스는 아마존 S3 와 호환되는 스토리지 서비스이면서도 성능 측면에서 더 나은 결과를 보여준다고 하여 많은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아직 상용오픈된 서비스는 아니지만 제한된 인원에 대하여 클로즈드 베타 서비스 (Closed Beta Service)를 제공하며 그 기능과 성능을 검증받고 있는 중입니다.

NoPD 역시 Easy Storage 클로즈드 베타 서비스에 참여하고 있는 중인데요, 주 목적인 아마존 S3 SDK 와의 호환성 테스트가 지지부진한 관계로... 간단히 대표적인 서드파티 아마존 S3 관련 소프트웨어를 이용하여 얼마나 쉽게 SK텔레콤의 Easy Storage 서비스가 제공하는 호환성 제공의 잇점을 누릴 수 있는지 확인을 해볼까 합니다.

 
테스트를 위해서 선정된 도구는 CloudBerry 라는 아마존 S3 소프트웨어 어플라이언스입니다. 중소규모의 기업들을 위한 클라우드 백업을 표방하면서 나온 소프트웨어로 아마존 S3 서비스에 가입한 후 S3 에 접근하기 위한 Access Key, Secret Key 를 넣어 주는 것 만으로 간단하게 사용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입니다.

CloudBerry 가 제공하는 CloudBerry Explorer 는 아마존 S3 를 위해서 만들어진 소프트웨어이다 보니 API 호출을 위한 Target URL 자체가 아마존으로 고정이 되어 있습니다. 이를 우회하여 Easy Storage 쪽으로 호출을 던지기 위해서는 hosts 파일에서 아마존 URL 을 바꾸는 방법을 생각할 수 있는데요, 이 보다는 CloudBerry 에서 Proxy 설정을 Easy Storage 쪽으로 변경해두면 훨씬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Proxy 설정시 주의할점은 Address 에 http 와 같은 프로토콜을 넣으면 안된다는 점입니다. Easy Storage 가 제공하는 엔드포인트인 es.tcloudbiz.com 을 넣고 Port 에는 80 을 넣어줍니다. 향후 정식 오픈시에는 SSL 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하니 이 때는 443 으로 변경이 필요할 것 같습니다.

 
Cloudberry 의 File 메뉴로 이동해서 이제 Easy Storage 를 위한 계정 등록을 하도록 하겠습니다. File 메뉴의 Amazon S3 Accounts 메뉴를 누르면 Accedd Key 와 Secret Key를 넣는 화면이 출력됩니다. Easy Storage 가 제공하는 Access Key 와 Secret Key를 입력하고 Test Connection 을 눌러서 연결 테스트를 해보겠습니다.

 
정상적으로 연결이 성공되었다는 메세지가 출력되었습니다. 세부적인 기능들은 하나씩 테스트 해봐야 겠지만 시작 단계인 계정인증이 무사히 성공되는 아름다운 시츄에이션에 흐뭇한 마음이 들 정도입니다. Easy Storage 가 제공하는 API 가 아마존 S3 의 Full-API 가 아니기 때문에 분명 동작하지 않는 기능들도 있겠지만 일단 큰 무리 없이 쓸 수 있을거라는 기대감이 들기 시작했습니다.

[ 관련 URL]
SK텔레콤 T cloud biz 웹사이트 - http://www.tcloudbiz.com
CloudBerry 공식 웹사이트 -  http://www.cloudberrylab.com 

[ NoPD 의  Easy Storage 관련 글타래 ]
2012/02/17 - [Virtualization] - 아마존 S3 를 닮은 SKT 의 클라우드 스토리지 서비스 "Easy Storage"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Cloud Tech./Application2011.12.08 08:10
지난 포스팅으로 SK Telecom 의 Cloud App 오픈베타에 대한 글을 올렸습니다. 사실 어플리케이션 가상화 한번 돌려 보겠다고 이런 저런 솔루션 설치해보는 것보다 실제 데이터센터를 통해서 서비스되는 걸 한번 써보는게 훨씬 편리합니다. 실제로 앱 Cloud App 서비스가 어떻게 구성되어 있는지 오픈베타 계정을 신청해서 한번 접속해 봤습니다. 어플리케이션 가상화라고 하면 왠지 어려워 보이지만 " 프로그램을 언제 어디서든 쉽게 쓸 수 있게 해주는 것 " 이라고 생각하면 좀 쉽습니다 ^^;;

 
Cloud App 오픈베타 계정을 받으면 메일로 URL 과 ID, Password 가 지급됩니다. 깔끔한 로그인 화면에서 이 서비스가 제공하는 것이 무언지 쉽게 감이 오실겁니다. 윈도우에서 흔히 사용하는 어플리케이션의 아이콘 모양들이 보이네요. 지급받은 ID와 Password 로 서비스에 로그인을 해봤습니다.


개인 사용자 영역으로 20G 가 주어져 있습니다. 상용 오픈때는 조금 달라질 수 있는 부분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우측으로 어플리케이션 그룹과 그룹에 소속된 어플리케이션 항목들이 보입니다. 현재는 마이크로소프트가 제공하는 여러가지 어플리케이션들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닷넷, 실버라이트, 윈도폰 개발자라면 익숙하실 Expression Studio 가 있는 모습이 조금 인상적이네요.


VDI 와 같은 데스크탑 가상화 기술과 어플리케이션 가상화 기술이 제공하는 가장 큰 장점 중 하나는 보안성입니다. 물론 정책적으로 보안을 느슨하게 할 수 있겠지만 기본적으로 샌드박스 (Sandbox) 형태의 구동이 가능하기 때문에 보안에 신경이 쓰이는 업무나 사업장에서 쓰기 딱 좋은 모델입니다. 제공되는 어플리케이션들 중 파워포인트를 한번 실행해 봤습니다.


현재 NoPD의 로컬에 설치되어 있는 파워포인트는 2007 버전입니다. 위의 그림에서 우측에 있는 화면이구요 동시에 Cloud App 이 제공하는 파워포인트를 실행해 봤습니다. 2010 버전이 제공되고 있습니다. 앱 가상화가 제공하는 어플리케이션을 사용하더라도 사용자는 로컬 어플리케이션과 차이를 느끼기 힘듭니다. 슬라이드 쇼와 같은 기능까지 어플리케이션이 제공하는 모든 기능을 아무런 차이없이 쓸 수 있습니다


오픈베타 사용자들에 대해서는 로컬 환경의 하드디스크 등이 현재 보이도록 설정되어 있습니다. 이 부분은 정책적으로 막을 수 있는 부분으로 보안이 필요한 자료를 외부에서 사용하거나 사무실 내에서도 특정한 자료에 대한 보안이 필요할 때 앱 가상화를 이용해서 자료의 조회만 가능하고 유출이 되지 않도록 하는 형태의 구성이 가능합니다. 요건 앱 가상화 솔루션이나 서비스들의 공통적인 장점입니다.

이런 PC 용 어플리케이션들을 아이패드나 갤럭시 탭과 같은 기기에서 사용할 수 있다면 어떨까요? 물론 아이패드나 갤럭시 탭에도 다양한 앱들이 있기 때문에 굳이 이렇게 쓸 이유가 있느냐라고 물으실 수 있겠지만 클라우드가 제공하는 위치의 자유로움, 언제 어디서나 자료에 접근할 수 있는 장점과 익숙한 소프트웨어들을 전혀 다른 기기에서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은 조금 다른 이야기가 될 것 같습니다.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