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소프트는 최근 비주얼 스튜디오 2015 버전을 공개하면서 ASP.NET 5 와 크로스플랫폼 런타임 환경인 .NET CLR Core 을 공개했습니다. 새로운 버전의 공개에 맞추어 지난 20일 마이크로소프트 닷넷 개발자 블로그 포스팅을 통해 버그 혹은 취약점을 발견하는 이들에게 최대 15,000달러의 포상금을 지급하는 프로그램이 시작됨을 알렸습니다. 버그와 취약점에 대한 리포트는 새롭게 공개된 ASP.NET 5 와 .NET CLR Core 에 대해 적용되며 아직까지 개발이 진행중인 네트워크 스택(Network Stack)은 이번 프로그램에서 일단은 제외된다고 합니다.


마이크로소프트가 이번과 같은 프로그램을 운영했던 적이 있는지 찾아보지는 못했습니다만 근래 메신저 서비스인 텔레그램(Telegram)의 보안 취약점 관련 프로그램이나 라인(LINE)의 버그 바운티(Bug Bounty) 처럼 보다 적극적으로 취약점을 찾고 보완하여 크로스플랫폼 시장에서의 존재감을 만들어 나가겠다는 적극성이 물씬 느껴지는 듯 합니다. 시간이 되시는 분들이나 관심 있으신 분들은 닷넷 코어의 크로스플랫폼 버전에 대해서 심도 있는 지식도 쌓고 포상 프로그램을 통해 금전적인 혜택도 받아볼 수 있는 기회로 만들면 더할나위 없이 좋은 기회일 것 같습니다.




포상금은 취약점 타입별로 몇 가지 등급으로 나뉘어져 있습니다. 단순한 크로스 사이트 스크립트(XSS)와 같은 케이스는 심각도에 따라 500 달러에서 최대 2,000 달러까지 지급되며, 원격 코드 실행(Remote Code Execution)과 같은 심각한 케이스에 대해서는 최대 15,000 달러까지 포상금이 책정되어 있습니다. 보안 취약점을 찾아내어 증명하기 쉬운 것과 어려운 것에 차별점을 두어 보다 심각한 오류, 버그에 대해서는 충분히 그 보상을 해주겠다는 의미로 해석됩니다.



소프트웨어,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하다 보면 다양한 입력감 검증이나 변수 핸들링, 체계적으로 제한된 위임등을 통해 가능한 불필요한 코드의 영향을 줄이고 테스트 케이스들을 통해 이들이 정상적으로 동작하는지 검증하는 일들을 늘 하게 됩니다. 하지만 사람이 하는 모든 일들이 그렇듯 모든 예외 케이스나 특정한 상황을 다 찾아내어 테스트 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합니다. 그래서 늘 패치(Patch)가 존재하고 버그 픽스(Bug Fix)가 필요할 수 밖에 없습니다. 쟁쟁한 사람들이 모여 만들고 테스트하여 출시하는 마이크로소프트에서도 버그 포상 프로그램을 통해 보다 완벽한 환경을 만들고자 하는 것을 보면 창과 방패의 관계처럼 완벽을 "추구"하는 코드와 버그와의 전쟁은 앞으로도 계속 될것만 같습니다!


닷넷 코어 CLR 및 ASP.NET 5 버그 포상 프로그램 포스팅 살펴보기 [바로가기]

버그 포상 프로그램 상세 시상(?) 내역 및 범위 살펴보기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간만에 MS 쪽 기술 Follow-Up 을 다시 시작했습니다. 그동안 회사 업무니 뭐니 바빴다가 이제 정신 좀 차리면서 따라 잡을거 따라잡고 하는 중이네요. 아직도 머릿속엔 alloc / init 이 가득차 있지만 이제는 멀티 트랙으로 움직여야 할 시기가 된 것 같네요 :-)

올해 초에 온라인으로 개최한 한국 마이크로소프트의 개발자 컨퍼런스 동영상 중 몇가지를 좀 공유할까 합니다. MSDN 에 있는 링크 영상이 너무 사이즈가 작아서... 조금만 더 키워 보고자 하는 것이 첫번째 이유지만 여튼... 좋은 것은 나눠야 배가 되니까요 :-)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