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ud Tech./Presentation2009.11.02 21:01
오늘 도아(http://offree.net) 님의 트윗을 통해서
새로운 버전의 원격 데스크탑 연결 클라이언트 프로그램 배포가 시작된 것을 확인했습니다.

새롭게 업데이트로 배포되는 원격 데스크탑 연결은
윈도우 7과 윈도우 서버 2008 R2 에서 새로운 기능들로 중무장한
원격 데스크탑 서비스(Remote Desktop Services, RDS) 를 이요할 수 있는 클라이언트 입니다.

현재 사용하고 계시는 윈도우 OS 버전에 따라서 적당한 클라이어트를 설치하시면 되는데요
마이크로소프트의 다운로드 사이트에서 찾는 클라이언트를 정리해 봤습니다.
혹시 빠진게 있으면 리플로 남겨주시면 업데이트 하도록 하겠습니다.

윈도우 비스타 X64 용 : http://tinyurl.com/ybwrst4
윈도우 비스타 SP1, SP2 용 : http://tinyurl.com/ydn62cb
윈도우 XP SP3 용 : http://tinyurl.com/ybz4qx8
OS X 10.4.9 (Tiger) 이상 용 : http://tinyurl.com/l4qfrw

맥 OS X 용도 같이 발표가 되었으니 맥 유저분들도 활용하시기 좋을 것 같습니다.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Cloud & Dev. Story2009.08.17 08:07
미국 시간으로 8월 14일, 우리 시간으로 광복절에 윈도우 서버 2008 R2 의 평가판 다운로드가 열렸습니다. 180 일동안 사용할 수 있는 버전인데요, TechNet 과 MSDN 구독자들에게만 링크가 열린 것으로 보입니다. 일반 사용자 여러분들은 조금 더 기다리시거나 지인의 도움(?)을 받으셔야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평가판이니 큰 문제가 되지 않을 것 같습니다)

이미 널리 알려진 것처럼, 윈도우 서버는 더이상 32비트 하드웨어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이번에 공개된 버전도 x86 버전은 존재하지 않으며 x64, ia64 의 두가지 버전으로만 공개가 되었습니다. 개인용 PC 는 아직까지 32 비트를 포기할 수 없지만 서버 OS 는 대세가 64비트로 굳어져 가는 느낌입니다.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Cloud Tech./Presentation2009.04.20 08:00
윈도우 서버 2008 에서 소개된 RemoteApp 은 Citrix 의 Presentation Server와 같은 별도의 3rd Party 솔루션 없이 기본적인 시스템 구성과 터미널 서비스 라이센스 만으로 Presentation 가상화를 가능하게 해주고 있습니다. Citrix 와 같은 전문 솔루션이 제공해 주는 강력하고 다양한 기능은 아니지만, 맛배기로는 훌륭한 수준이 아닐까 싶습니다.

로컬, 리모트의 구분이 없는 Seamless 서비스

가상화의 중요한 포인트 중 하나는, 사용자가 작업중인 환경이 로컬인지 리모트인지 알 수 없게 하는 것입니다. 가상화 환경에서 제공하는 리소스를 사용하고 있다 하더라도 마치 로컬의 소프트웨어,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과 같은 사용자 경험(User Experience)가 제공될 때, 가상화는 궁극의 목표에 도달하는 것이니까요.

윈도우 서버 2008이 도입되면서 소개된 RemoteApp 은 기존에 전문 솔루션을 사용할 때 가능했던 Seamless Window 기능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사용자는 터미널 서비스 클라이언트등으로 리모트의 어플리케이션에 접근하는 것이 아니라 바탕화면의 바로가기나 시작 메뉴에 등록된 프로그램 아이콘을 통해서 어플리케이션을 실행할 수 있습니다.

원격에서 실행되는 소프트웨어는 전체 화면이 아닌 실행 화면의 창만 별도로 클라이언트로 전송되어 클라이언트의 테마에 맞추어 표현됩니다. 윈도우 서버 2008 에 데스크탑 테마 기능을 활성화 해두면 클라이언트 OS 가 Vista 이상인 경우 에어로(Aero) 까지 무리없이 표현됩니다. 진정한 Seamelss 서비스를 이제 OS 가 기본적으로 제공하는 시대가 온 것입니다.

쉬운 지점 IT 자원 관리

이전 포스팅에서 이야기했던 중앙 집중화된 관리와 비슷한 의미입니다. 본사는 전문 IT 지원 인력들이 일일이 PC 에 설치된 소프트웨어를 업데이트하고 손봐줄 수 있지만, 그런 인력이 없는 멀리 떨어진 지점은 본사에서 출장을 나가거나 별도의 외부 업체를 통해서 PC 에 설치된 소프트웨어의 장애를 해결하고 부적절하게 설치된 프로그램을 걸러내는 등의 이슈가 있었습니다.

RemoteApp 을 통해 어플리케이션을 중앙에서 배포하게 되면, 모든 문제는 서버단에서 (Server Side) 해결이 가능하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적은 비용과 노력을 통해서 본사 뿐만 아니라 지점의 IT 자원 관리가 가능해 집니다. 관리의 IT 가 가능해질 수 있는 것입니다.

(계속)

2009/04/13 - [Virtualization/Presentation] - Presentation 가상화를 해야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1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Development2008.12.22 07:55
Cloud Tech./Presentation2008.10.21 03:03
터미널 서버의 Presentation 가상화를 이용하여 어플리케이션을 일련의 사용자들에게 서비스 할 때 주의할 점은 여러가지가 있지만 그중에서도 핵심적인 것중 하나는 바로 "응용프로그램 설치"에 관한 것이다. 일반적인 방식으로 프로그램을 설치했을 때 발생가능한 문제점들과 대처방안을 숙지해 둘 필요가 있다.

Presentation 가상화는 여러 사용자의 세션을 각 하드웨어들이 받아들여 서비스를 해야 하는 방식이다. 소프트웨어는 여러 사용자를 위하여 서비스가 가능하도록 적절하게 설계되어 있거나 이를 위한 방안이 꼭 있어야 한다. 다른 말로 하면, 다중 사용자를 위한 준비가 안된 소프트웨어는 터미널 서버 Presentation 가상화를 통해서 서비스가 불가능 할 수도 있다는 말이다.

예를들어 서버의 특정 경로에 사용자 관련된 환경을 저장한다거나 레지스트리의 HKEY_LOCAL_MACHINE 에 사용자 관련 설정이 저장되는 소프트웨어라면 Presentation 가상화가 힘들 가능성이 높다. 윈도우 서버에서는 이러한 소프트웨어에 대응하기 위하여 터미널 서버를 위한 응용프로그램 설치 모드가 준비되어 있다. 제어판을 열어보자.


이전에 보지 못하던 새로운 아이콘이 하나 등장한 것이 보인다. 이름하여 "터미널 서버에 응용프로그램 설치"이다. (이름이 참 길다 -_-) 사실 이 아이콘이 하는 역할은 포스팅 마지막에 소개할 커맨드 명령어처럼 이전부터 알려져 있던 내용이다. 하지만, 종종 어플리케이션 설치과정에 빼먹기 쉬운 커맨드 명령어 누락을 막기 위한 배려라고 생각하면 가슴이 짠해져 오는 것을 느낄지도 모르겠다.


아이콘을 더블클릭하면 위와 같은 화면이 뜬다. 일반적으로 플로피 디스크나 CD-ROM 에서 응용프로그램을 설치하는 경우가 요즘은 무척 드문데, 여전히 이런 화면이 첫번째로 등장한다는 것은 조금 에러가 아닌가 싶기도 하다. 플로피 디스크나 CD-ROM 을 통해서 설치할 것이 아니므로 일단 "다음"을 눌러보자.


친절하게도 "설치 프로그램을 찾을 수 없습니다" 라는 메세지와 함께 파일 브라우저 버튼이 화면에 등장했다. 찾아보기 버튼을 누르면 설치가능한 모든 포맷 (MSI, EXE...) 이 필터링 되어 있는 파일 탐색기가 열린다. 활용해 보고 싶은 프로그램의 설치파일을 찾아서 선택하도록 하자.


XML 에 사용자 환경파일을 저장하는 대표적인 프로그램인 mRemote 라는 프로그램을 설치파일로 지정했다. 정상적으로 다중 사용자 환경에서 동작하는지에 대한 테스트는 다음 포스팅에서 해보도록 하겠다. 터미널 서버 프로그램 설치의 메세지를 보면 "성공 실패를 떠나서 설치가 끝나면 마침이나 취소를 눌러라" 라고 되어 있는게 보인다. 해석하면 프로그램이 설치되는 동안 액세스 되는 내용들을 점검해서 다중 사용자 환경에서 구동 가능하도록 한번 "노력해 보겠다" 정도로 해석하면 될 것 같다. 설치가 끝나면 당연한 이야기겠지만 "마침"을 눌러서 관리자 설치를 마치도록 하자.

어디서 많이 해봤던 작업이라는 느낌이 확 온다. 그렇다. 이전 버전까지의 터미널 서버 어플리케이션 설치 방법이었던 change user 커맨드를 사용하기 편하도록 만들어 둔 것이다. 이미 익숙한 사용자라면 계속 change user 커맨드를 써도 상관없지만 귀차니즘에 빠져 있다는 생각이 들면, 한번 이용해 보는 것도 나쁘지 않은 제어판 항목이 아닌가 싶다.


다음 포스팅에서 설치한 mRemote가 정상적으로 다중 사용자 환경에서 동작하는 지를 확인해 보고 마이크로소프트의 골드 파트너사인 씨트릭스(Citrix)의 AIE (Application Isolation Environment) 이야기도 잠깐 해보도록 하겠다.

2008/09/09 - [Virtualization/Presentation] - WS2008, Remote App 을 소개합니다
2008/08/26 - [Virtualization/Presentation] - WS2008, 터미널 서버의 설치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Cloud Tech.2008.08.12 14:33

* 본 문서는 마이크로소프트 가상화 웹사이트에 게시된 "Flexible Desktop Computing 백서"를 번역 및 의역한 글입니다. 번역 내용 중 잘못된 부분이나 문제가 될만한 부분은 지적해 주시면 수정하도록 하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윈도우 서버 2008 의 터미널 서비스에는 "터미널 서비스 리모트 앱(RemoteApp)" 이라는 새로운 기능이 추가되었다. 이 기능은 터미널 서버에서 구동되는 개별 어플리케이션들이 엔드 유저의 리치 클라이언트에서 사용 가능하도록 해줄 뿐만 아니라, 마치 엔드 유저의 로컬 클라이언트에서 어플리케이션이 구동되고 있는 것과 같은 사용자 경험을 제공해 준다. 이것은 심리스 윈도우 기술(Seamless Window Technology)를 통하여 구현되는데, 이같은 방식을 통하여 리치 클라이언트가 터미널 서비스를 엑세스 할 때 또하나의 데스크탑 처럼 보이던 것을 제거한 것이다.

터미널 서비스 리모트앱은 IT 조직이 엔드단의 디바이스에게 터미널 서버에서 구동되는 다양한 어플리케이션들을 조합하고 맞춰줄 수 있도록 해준다. 즉, IT 조직은 각각의 어플리케이션에 대하여 적절한 배포 방법론을 결정할 수 있는 유연함을 갖게 되는 것이다. 예를들면, 그래픽적인 요소들이 강조된 어플리케이션은 엔드 유저의 단말기에 직접 설치하여 로컬 그래픽 서브 시스템의 리소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해주는 것이 좋다. 하지만 많은 데이터의 핸들링이 필요한 CS 어플리케이션 (Client/Server) 은 네트웍을 통하여 모든 데이터를 주고 받는 것보다 중앙의 서버에 설치된 어플리케이션이 직접 데이터를 핸들링하고 UI 만 사용자에게 전송해 주는 것이 훨씬 나은 성능을 보여주는 배포 모델이 될 것이다.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